고려가 망한 뒤 맥, 예, 옥저 그리고 부여는 발해의 땅이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