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lla > 5. 고려는 우리 역사인가? > (1) 고려의 기원
 
 東北亞 古代史 槪念圖
http://qindex.info/i.php?f=2615#1723
 
 BC 0108 사기(BC 91)
좌장군은 우거의 아들 장항과 상(相) 로인의 아들 최(最)로 하여금 그 백성을 달래고 성기를 죽이도록 하였다. 이로써 드디어 조선을 평정하고 4군(郡)을 설치하였다.
http://qindex.info/i.php?f=2615#36035
 
 BC 0108 한서(82)
좌장군이 우거의 아들 장(長)과 항복한 상(相) 로인의 아들 최(最)로 하여금 그 백성을 달래고 성기를 주살하도록 하였다. 이리하여 드디어 조선을 평정하고 진번·임둔·낙랑·현도의 4군을 설치하였다.
http://qindex.info/i.php?f=2615#36036
 
 BC 0108 후한서(445)
무제는 조선을 멸망시키고 고구려를 현(縣)으로 만들어서 현도에 속하게 하였으며, 북과 관악기와 악공을 하사하였다.
http://qindex.info/i.php?f=2615#36037
 
 BC 0107 한서(82)
현도군은 서기전 107년에 설치되었다. 고구려는 왕망이 하구려라 부르기도 했다. 유주에 속했다.
http://qindex.info/i.php?f=2615#36034
 
 0012 추모왕 피살
왕망 초에 고구려 병력를 뽑아 오랑캐를 정벌하려 하였으나 모두 도망하여 변경을 나가 도적이 되었다. 요서대윤 전담이 그들을 추격하다 죽자 왕망이 장수 엄우를 시켜 치게 하였다. 엄우가 구려후 추(騶)를 유인하여 목을 베고 그 머리를 장안에 보냈다. 이에 왕망은 고구려를 하구려로 이름을 바꾸어 부르게 하였고 이때부터 맥인이 변경을 침범하는 일은 더욱 심해졌다.
http://qindex.info/i.php?f=2615#570
 
 0014 삼국사기(1145)
가을 8월에 유리왕이 오이와 마리에게 명하여 군사 2만을 거느리고 서쪽으로 양맥(梁貊)을 정벌하여 그 나라를 멸망시키고, 군대를 내어 보내 한나라의 고구려현(高句麗縣)을 습격하여 차지하였다.
http://qindex.info/i.php?f=2615#36024
 
 0018 삼국사기
대무신왕(大武神王)이 즉위하였다 대해주류왕(大解朱留王)이라고도 한다. 이름은 무휼(無恤)이고 유리왕의 셋째 아들이다.
http://qindex.info/i.php?f=2615#36026

0027-0097? 부여 건국 설화
 0027-0097? 논형(論衡)    0265? 위략(魏略)    0445 후한서(後漢書)    0538 삼국사기(1145)    0636 양서(梁書)    0636 수서(隋書)    0659 북사(北史)  
 
 0032 왕호 복원
고려가 사신을 보내어 조공을 하자 광무제가 비로소 왕의 칭호를 사용하게 하였다.
http://qindex.info/i.php?f=2615#36041
 
 0289 삼국지
고구려는 요동의 동쪽 천리 밖에 있다. 남쪽은 조선·예맥과 동쪽은 옥저와 북쪽은 부여와 경계를 접하고 있다. 환도의 아래에 도읍 하였는데 면적은 사방 2천리가 되고 호수는 3만이다.
http://qindex.info/i.php?f=2615#567
 
 0289 삼국지
동이의 옛 말에 의하면 고구려는 부여의 별종이라 하는데 말이나 풍속 따위는 부여와 같은 점이 많았으나 그들의 기질이나 의복은 다름이 있다.
http://qindex.info/i.php?f=2615#569
 
 0289 삼국지
한나라 때에는 북과 피리와 악공을 하사하였으며, 항상 현토군에 나아가 조복과 의적을 받아갔는데, 고구려령(高句麗令)이 그에 따른 문서를 관장하였다.
http://qindex.info/i.php?f=2615#36040
 
 0289 삼국지
본디 다섯 족(族)이 있으니, 소노부·절노부·순노부·권노부·계루부가 그것이다. 본래는 소노부에서 왕이 나왔으나 점점 미약해져서 지금은 계루부에서 왕위를 차지하고 있다.
http://qindex.info/i.php?f=2615#41326

0414 고려 건국 설화
 0285 진서(648)    0401-0499 모두루묘지명(牟頭婁墓誌銘)    0414 광개토왕릉비(廣開土王陵碑)    0554 위서    0636 주서    0636 수서    0659 북사    0702 천남산묘지명(泉男産墓誌銘)    0797 속일본기    0797 속일본기    1011 고려사(1451)    1105 고려사(1451)    1145 삼국사기    1145 삼국사기    1451 고려사    1451 동명왕릉    1811 아방강역고(我邦疆域考)    2019-04-18 동명왕릉인가 장수왕릉인가?  
 
 0445 후한서(後漢書)
예(濊) 및 옥저·고구려는 본디 모두가 조선의 지역이다.
http://qindex.info/i.php?f=2615#36103
 
 0445 후한서(後漢書)
동이들이 서로 전하여 오기를 고려는 부여의 별종이라 하는데 그러한 까닭으로 언어와 법칙이 많이 같다.
http://qindex.info/i.php?f=2615#41227
 
 0445 후한서(後漢書)
모두 다섯 족(族)이 있으니, 소노부·절노부·순노부·권노부·계루부가 그것이다. 본래는 소노부에서 왕이 나왔으나 점점 미약해져서 뒤에는 계루부에서 왕위를 차지하고 있다.
http://qindex.info/i.php?f=2615#41327
 
 0636 양서
고구려는 본래 5족이 있으니, 소노부·절노부·순노부·권노부·계루부가 그것이다. 본래는 소노부에서 왕이 나왔으나 미약하여지자 계루부에서 왕위를 차지하였다.
http://qindex.info/i.php?f=2615#41325
 
 0659 남사(南史)
본래 5족이 있으니, 소노부·절노부·신노부·관노부·계루부가 그것이다. 처음 소노부에서 왕이 나왔으나 미약하여지자, 계루부에서 왕위를 차지하였다.
http://qindex.info/i.php?f=2615#41324
 
 1060 신당서(新唐書)
내부는 곧 한(漢)대의 계루부로서 황부라고도 한다. 북부는 곧 절노부로서 후부라고도 한다. 동부는 곧 순노부로서 좌부라고도 한다. 남부는 곧 관노부로서 전부라고도 한다. 서부는 곧 소노부이다.
http://qindex.info/i.php?f=2615#41323

왕명
 01 鄒牟    02 儒留    02 閭達    03 大朱留    03 如栗    04 莫來    06 宮    06 宮    06 宮    07 伯固    07 遂成    08 伊夷模    08 伯固    09 位宮    09 位宮    13 乙弗利    14 釗    17 永樂    17 璉  

천도
 高麗와 百濟의 도읍    BC 0037 삼국사기(1145)    0003-10 삼국사기(1145)    0209-10 삼국사기(1145)    0238 - 0245    0247-02 삼국사기(1145)    0247-02 삼국사기(1145)    0289 삼국지    0296-08 삼국사기(1145)    0302-09 삼국사기(1145)    0334-08 삼국사기(1145)    0342 삼국사기(1145)    0342 수서(636)    0342 위서(0554)    0342 위서(0554)    0342-11 삼국사기(1145)    0343 양서(636)    0343-02 삼국사기(1145)    0343-07 삼국사기(1145)    0369-09 삼국사기(1145)    0369-09 삼국사기(1145)    0371-10 삼국사기(1145)    0371-10 삼국사기(1145)    0399 광개토왕릉비(414)    0427 삼국사기(1145)    0552 삼국사기(1145)    0586 삼국사기(1145)    0612 수서(636)    0612 수서(636)    0636 수서    0636 양서    0636 주서    0659 남사    0659 북사    0945 구당서    1060 신당서    1145 삼국사기    1145 삼국사기    1145 삼국사기    1145 삼국사기    1145 삼국사기의 세 가지 의문    1451 고려사    1451 고려사    漢城 건너편에 있던 平壤    紇升骨城    국내 위성지도   • 대방 지역에 있던 漢城    대성산성    청암리성    평양성    ¦고려의 천도 요약  
 
 ¦고려의 기원
고려의 건국 설화에 의하면 고려 왕조는 부여에서 나왔다. 그런데 그 고려의 건국 설화는 부여의 건국 설화와 이야기 구조가 같다. 부여의 건국설화는 북쪽 나라에서 이탈한 동명이 강을 건너 부여를 세웠다는 것이고 고려의 건국 설화는 부여에서 이탈한 추모가 강을 건너 고려를 세웠다는 것이다. 차이점이 있다면 고려의 건국 설화에는 시조가 하백(河伯)의 외손이라고 되어 있는데 부여의 건국 설화에는 그러한 내용이 없다는 점이다. 부여의 건국 설화는 논형(27-97 ...
http://qindex.info/i.php?f=2615#4434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