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lla > 8. 요흑사 > 종족 > 0289 삼국지 挹婁
 
 0289 삼국지
그 뒤 (246년) 고구려가 배반하므로 또 다시 약간의 군대를 파견하여 토벌하면서 지극히 먼 지방까지 추격하니, 오환과 골도를 넘고 옥저를 거쳐 숙신의 왕정을 짓밟고 동쪽으로 대해에까지 이르렀다. 장로가 ‘얼굴이 이상한 사람이 해가 돋는 근처에 살고 있다’고 이야기 하였다. 其後高句麗背叛又遣偏師致討窮追極遠踰烏丸骨都過沃沮踐肅愼之庭東臨大海長老說有異面之人
http://qindex.info/i.php?f=4656#6155
 
 0289 삼국지 挹婁
挹婁는 夫餘에서 동북쪽으로 천 여리 밖에 있는데, 큰 바다에 닿아 있으며, 남쪽은 北沃沮와 접하였고, 북쪽은 그 끝이 어디인지 알 수가 없다. 그 지역은 산이 많고 험준하다. 사람들의 생김새는 부여 사람과 흡사하지만, 언어는 부여나 句麗와 같지 않다. 5곡과 소·말·삼베(麻布)가 산출된다. 사람들은 매우 용감하고 힘이 세다. 대군장은 없고 읍락마다 각각 대인이 있다.
http://qindex.info/i.php?f=4656#4700
 
 0289 삼국지 挹婁
활의 길이는 4자인데 그 위력은 쇠뇌와 같다. 화살대로는 호목을 쓰는데 길이는 한 자 여덟 치나 되며 청석으로 화살촉을 만들었으니, 옛 숙신씨의 나라이다. 활을 잘 쏘아 사람을 쏘면 어김없이 맞힌다. 화살에는 독약을 바르기 때문에 사람이 맞으면 모두 죽는다. 적옥과 좋은 담비가죽이 산출되는데, 오늘날 이른바 읍루의 담비가 그것이다.
http://qindex.info/i.php?f=4656#4704
 
 0289 삼국지 挹婁
항상 산림 속에서 살며 구덩이에서 산다. 대가는 그 깊이가 9계단이나 되며 계단이 많을수록 좋다고 여긴다. 기후는 추워서 부여보다 혹독하다. 돼지기르기를 좋아하여 그 고기는 먹고 가죽은 옷을 만들어 입는다. 겨울에는 돼지 기름을 몸에 바르는데 그 두께를 몇 푼이나 되게 하여 바람과 추위를 막는다. 여름에는 알몸에다 한 자 정도의 베조각으로 앞뒤를 둘러서 형체만을 가린다. 그들은 불결하여 한가운데에 변소를 만들고 그 주위에 빙 둘러 모여 산다.
http://qindex.info/i.php?f=4656#4702
 
 0289 삼국지 挹婁
한나라 이래 부여에 신속되었는데 세금과 부역을 무겁게 물리자 황초 연간(220~226)에 반란을 일으켰다. 부여에서 여러 번 정벌하였으나 그 무리가 비록 수는 적지만 험한 산 속에 거주하는데다가 이웃 나라 사람들이 그들의 활과 화살을 두려워하여 끝내 굴복시키지 못하였다. 배를 타고 다니면서 노략질을 잘 하므로 이웃 나라들의 걱정거리가 되었다. 동이들은 음식을 먹을 적에 그릇을 사용했으나 읍루만은 그렇지 못했으니 그 법도나 풍속이 가장 기강이 없었다.
http://qindex.info/i.php?f=4656#4705
 
 0289 삼국지 東沃沮
관구검이 구려를 토벌할 때 구려의 왕 궁(宮)은 북옥저로 달아났다. 북옥저는 일명 치구루(置溝婁)라고도 하는데 남옥저와는 8백여리 떨어져 있다. 그들의 풍속은 남·북이 서로 같으며, 읍루와 접해 있다. 읍루는 배를 타고 다니며 노략질하기를 좋아하므로 북옥저는 그들을 두려워하여 여름철에는 언제나 깊은 산골짜기의 바위굴에서 살면서 수비하고, 겨울철에 얼음이 얼어 뱃길이 통하지 않아야 산에서 내려와 촌락에서 산다.
http://qindex.info/i.php?f=4656#6124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