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litician > ISSUES > 4대강 사업 > 녹조는 수질관리의 문제
 
2000년 이전의 녹조발생
네이버 뉴스라이브러리에서 '녹조발생'으로 검색해 보면 4대강사업 훨씬 전인 2000년 이전에도 전국에서 녹조가 발생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1997년을 예로 들면 팔당댐, 마포대교와 원효대교 사이, 안동댐, 대청댐, 소양댐 등에서 녹조가 발생했다고 보도하고 있다.
1440
 
2008-09-04 옥정호 녹조
옥정호는 1965년 12월 다목적 댐인 섬진강댐이 건설되면서 생긴 저수지이다. 섬진강은 4대강 사업이 적용되지 않았다.
266 COMMENT
 
2012-08-10 팔당댐 녹조
팔당댐은 4대강사업 이전부터 있었던 것으로 4대강사업 이전부터 녹조가 발생했던 곳이다. 서울의 식수원이기 때문에 댐을 없앨수도 없고 수질관리를 철저히 하는 방법밖에 없다.
441 COMMENT
 
2012-08-24 안동댐 녹조
안동댐은 4대강 사업이 시작되기 전부터 있었던 것으로 4대강 사업이 벌어졌던 곳의 상류에 위치하고 있다. 거의 매년 녹조가 발생하고 있다.
440 COMMENT
 
2013-07-24 황강 녹조
왼쪽은 황강이고 오른쪽은 4대강 사업이 끝난 낙동강이다. 멀리 낙동강 합천보의 모습이 보인다. 유사좌파의 설명은, 4대강 사업으로 낙동강의 유속이 떨어지는 바람에 황강의 물이 빨리 빠지지 않아 녹조가 발생했다는 것이다.
437 COMMENT
 
2013-08-12 대청댐 녹조
대청댐은 4대강사업 이전부터 있었던 것이고 4대강 사업이 벌어졌던 곳의 상류에 있다. 녹조가 자주 발생하지만 금강유역의 식수원이기 때문에 없앨 수 없고 수질관리를 보다 철저히 하는 수 밖에 없다.
438 COMMENT
 
2015-08-13 남강댐 녹조
남강댐은 4대강 사업이 시작되기 전부터 있었던 것으로 1934년 1차 공사가 완료되었으며 1969년 3차 공사를 준공하여 2001년에 보강하여 완성된 것이다. 100만 서부경남 주민의 식수원인 남강댐에서 녹조 발생에 이어 빙어 수천 마리가 집단폐사해 진주시와 남강댐관리단이 원인 파악에 나섰다.
252 COM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