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lla > 신라민족론 > 8. 遼黑史 > BC 0108 낙랑 > 한사군 > 둔유(屯有)
 
BC 0045 정백동 낙랑호구부
朝鮮(조선) 䛁邯(남감) 增地(증지) 黏蟬(점제) 駟望(사망) 屯有(둔유) 帶方(대방) 列口(열구) 長岑(장잠) 海冥(해명) 昭明(소명) 提奚(제해) 含資(함자) 遂成(수성) 鏤方(누방) 渾彌(혼미) 浿水(패수) 吞列(탄열, 원문에는 吞에 초두가 붙어 있다.) 東暆(동이) 蠶台(잠태) 不而(불내) 華麗(화려) 邪頭昧(사두매) 前莫(전막) 夫租(부조)
164 COMMENT
 
0082 한서(漢書)
樂浪郡 戶六萬二千八百一十二 口四十萬六千七百四十八 縣二十五 낙랑군의 호수는 62,812호고 인구는 406,748명이며 25현이 있다. 朝鮮 俨邯 浿水 含資 黏蟬 遂成 增地 帶方 駟望 海冥 列口 長岑 屯有 昭明 鏤方 提奚 渾彌 吞列 東傥 不而 蠶台 華麗 邪頭昧 前莫 夫租 조선, 남감, 패수, 함자, 점제, 수성, 증지, 대방, 사망, 해명, 열구, 장잠, 둔유, 소명, 누방, 제해, 혼미, 탄열, 동이, 불이, 잠태, 화려, 사두매, 전막, 부조
360 COMMENT
 
0082 한서(漢書)
列口,長岑,屯有,昭明,高部都尉治。 열구, 장잠, 둔유, 소명은 고부도위의 치소다.
41446 COMMENT
 
0204-0220 삼국지(289)
건안 연간에 공손강이 둔유현 이남의 황무지를 분할하여 대방군으로 만들고, 공손모·장창 등을 파견하여 한(漢)의 유민을 모아 군대를 일으켜서 한(韓)과 예(濊)를 정벌하자, 옛 백성들이 차츰 돌아오고, 이 뒤에 왜(倭)와 한(韓)은 드디어 대방에 복속되었다.
41456 COMMENT
 
0445 후한서(後漢書)
樂浪郡 武帝置 雒陽東北五千里 十八城 户六萬一千四百九十二 口二十五萬七千五十 낙랑군은 무제가 치소를 두었다. 낙양으로부터 동북 5천리 18성 61,492호 257,050구다. 朝鮮 남邯 淇水 貪資 占蟬 遂城 増地 帶方 駟望 海冥 列口 長岑 屯有 昭明 鏤方 提奚 渾彌 樂都 조선 남감 패수 함자 점제 수성 증지 대방 사망 해명 열구 장잠 둔유 소명 누방 제해 혼미 낙도
41470 COMMENT
 
0648 진서(晉書)
屯有渾彌遂城秦築長城之所起。 둔유, 혼미, 수성은 진(秦) 장성이 시작되는 곳이다.
41481 COM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