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lla > History Cheat Sheet > 地理志ꜛ > 0512 四縣 > 娑陀
 
한국의 어원
ᐥ한국은 중국인의 후손 한씨가 세운 나라라는 뜻이다.ᐥ
 
0289 萬盧
爰襄國 牟水國 桑外國 小石索國 大石索國 優休牟涿國 臣濆沽國 伯濟國 速盧不斯國 日華國 古誕者國 古離國 怒藍國 月支國 咨離牟盧國 素謂乾國 古爰國 莫盧國 卑離國 占離卑國 臣釁國 支侵國 狗盧國 卑彌國 監奚卑離國 古蒲國 致利鞠國 冉路國 兒林國 駟盧國 內卑離國 感奚國 萬盧國 辟卑離國 臼斯烏旦國 一離國 不彌國 支半國 狗素國 捷盧國 牟盧卑離國 臣蘇塗國 莫盧國 占臘國 臨素半國 臣雲新國 如來卑離國 楚山塗卑離國 一難國 狗奚國 不雲國 不斯濆邪國 爰池國 乾馬國 楚離國
6685
 
0484 三國史記(1145)
遣内法佐平沙若思如南齊朝貢 若思至西海中遇髙句麗兵不進 내법좌평 사약사를 남제에 보내 조공하려 했으나, 약사가 서해에서 고구려 군사와 조우하여 가지 못하였다.
211 COMMENT
 
0490 남제서(537)
녕삭장군 面中王 저근은 정치를 두루 잘 보좌하였고 무공 또한 뛰어났으니 이제 가행관장군 도장군 都漢王이라 하였고, 건위장군 八中侯 여고는 젊을 때부터 임금을 도와 충성과 공로가 진작 드러났으므로 이제 가행녕삭장군 阿錯王이라 하였고, 건위장군 여력은 천성이 충성되고 정성스러워 문무가 함께 두드러졌으므로 이제 가행용양장군 邁盧王이라 하였으며, 광무장군 여고는 정치에 공로가 있고 국정을 빛내고 드날렸으므로 이제 가행건위장군 弗斯侯라 하였습니다.
10276
 
0495 남제서(537)
사법명을 가행정로장군 邁羅王으로, 찬수류를 가행안국장군 辟中王으로, 해례곤을 가행무위장군 弗中侯로 삼고, 목간나는 과거에 군공이 있는 데다 또 성문과 선박을 때려 부수었으므로 행광위장군 面中侯로 삼았습니다.
10345
 
0512-12 日本書紀(720)
백제가 사신을 보내어 조를 바쳤다. 따로 표를 올려 임나국의 상치리(上哆唎)·하다리(下多唎)·사타(娑陀)·모루(牟婁)의 4현을 청했다. ... 이로 말미암아 사신을 바꾸어 칙을 선포하고 내리는 물건과 제지를 붙여서 표에 따라 임나의 4현을 주었다.
4053 COMMENT
 
0540-09 日本書紀(720)
천황이 여러 신하에게, “어느 정도의 군사가 있으면 신라를 칠 수 있겠는가”하고 물었다. 물부대련미여 등이, “적은 군사로는 쉽게 칠 수 없습니다. 지난 번 백제가 사신을 보내 표를 올려 임나의 상치리(上哆唎)·하치리(下哆唎)·사타(娑陀)·모루(牟婁)의 네 현을 청하였는데, 대반대련금촌이 표에서 청하는 대로 구하는 곳을 내려 주었습니다. 이로 말미암아 신라의 원망이 여러 해 동안 쌓여 갔으니 가볍게 칠 수 없습니다”라고 아뢰었다.
4054 COMMENT
 
0636 수서
나라안에는 여덟 씨족의 大姓이 있으니, 沙氏·燕氏·刕氏·解氏·貞氏·國氏·木氏·苩氏이다.
6717 COMMENT
 
0639 미륵사 석탑 금제사리봉안기
우리 백제 왕후께서는 좌평 사택적덕(沙宅積德)의 따님으로 지극히 오랜 세월에 선인을 심어 금생에 뛰어난 과보를 받아 삼라만상을 어루만져 기르시고 불교의 동량이 되셨기에 능히 정재를 희사하여 가람을 세우시고, 기해년 정월 29일에 사리를 받들어 맞이했다.
40723 COMMENT
 
0654 사택지적비(砂宅智積碑)
갑인년 정월 내기성의 사택지적은 해가 쉬이 가는 것을 슬퍼하고 달은 어렵사리 돌아오는 것이 서러워서, 금을 캐어 진귀한 집을 짓고 옥을 파내어 보배로운 탑을 세우니, 그 높디놓은 한 자애로운 모습은 신령스런 빛을 토하여 구름을 보내는 듯하고, 그 우뚝 속은 자비로운 모습은 성스로운 밝음을 머금어...
40722 COMMENT
 
0659 북사
나라 안에는 여덟 씨족의 大姓이 있으니, 沙氏·燕氏·刕氏·解氏·眞氏·國氏·木氏·苗氏이다. 
262 COMMENT
 
0660 ᑀ 웅진도독부 주현
도독부의 13현. 우이현. 신구현. 윤성현(본래 열이이다) 인덕현(본래 고량부리다) 산곤현(본래 신촌이다) 안원현(본래 구시파지다) 빈문현(본래 비물이다) 귀화현(본래 마사량이다) 매라현(邁羅縣) 감개현(본래 고막부리다) 나서현(본래 나서혜다) 득안현(본래 덕근지다) 용산현(본래 고마산이다)
8488 COMMENT
 
0660 당평제비(唐平濟碑)
그 왕 부여의자 및 태자 융(隆) 이외 왕자 효(孝) 13인은 대수령 대좌평 사타천복(沙吒千福), 국변성 이하 700여 인과 함께 이미 궁궐에 들어가 있다가 모두 사로잡히니 말가죽을 버리게 하고 우거에 실어다가 잠시 있다가 사훈에 올리고 이에 청묘에 드렸다.
40726 COMMENT
 
0662-02 三國史記(1145)
상지는 별부장 사타상여(沙吒相如)를 데리고 험준한 곳에 웅거하여 복신과 호응하다가, 이때에 이르러 모두 항복하였다.
40721 COMMENT
 
0671-01 日本書紀(720)
이 달 대금하를 좌평 여자신· 사택소명(沙宅紹明) 법관에게, 소금하를 귀실집사 학직두에게, 대산하를 달솔 곡나진수·목소귀자·억례복류·답발춘초·발일비자찬파라금라금수·귀실집신에게, 소산상을 달솔 덕정상·길대상·허솔모·각복모에게, 소산하를 다른 달솔 등 50여 인에게 제수했다.
40681 COMMENT
 
0671-11 日本書紀(720)
대마국사가 사신을 축자의 대행부에 보내 “이 달 2일에 사문 도구·축자군살야마·한도승사바·포사수반 4인이 당으로부터 와서 ‘당의 사신 곽무종 등 600인, 송사 사택손등(沙宅孫登)등 1400인, 모두 합해 2000인이 배 47척에 타고 함께 비지도에 머물고 있습니다.
36124 COMMENT
 
0674 日本書紀(720)
대금하 백제사택소명(百濟沙宅昭明)이 죽었다. 사람됨이 총명하고 밝은 슬기를 지녀 당시 사람들이 수재라고 칭하였다. 이에 천황이 놀라며 은혜를 베풀어 외소자위를 추증하고 본국의 대좌평의 위계도 거듭 추증하였다.
36125 COMMENT
 
0691 日本書紀(720)
의박사 무대참 덕자진, 주금박사 목소정무· 사택만수(沙宅萬首)에게 사람마다 은 20량을 주었다.
40670 COMMENT
 
삼한의 지명
삼한의 지명
6719 COMMENT
 
¦娑陀
沙吒는 娑陀의 토착 세력이고 娑陀는 泗沘인데 邁羅라고도 한다
8523 COMMENT

-